지역내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오는 7월 29일까지 읍·면·동주민센터 방문하면 선불형카드 지급
안성신문
▲ 안성시청 전경.

안성시는 급격한 물가상승에 따른 저소득층의 생계부담 완화 및 소비 여력을 제고하고자 6월 27일부터 7월 29일까지 ‘저소득층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2022년 5월 29일 기준 지역내 기초생활수급권자 및 법정 차상위계층, 아동양육비를 받는 한부모가족 등 약 5천882가구이다.
 
긴급생활지원금은 급여자격과 가구원 수에 따라 가구당 30만원에서 최대 145만원까지 선불형카드로 1회 지급되며 유흥, 향락, 백화점, 인터넷쇼핑몰, 레저업소 등 특정 업종을 제외하고는 전국 어디서나 사용할 수 있다.
 
이 지원금은 별도의 신청 없이 오는 7월 29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면 선불형카드 형태로 지급받을 수 있으며, 사용기간은 올해 12월 31일까지이다.
 
시 관계자는 “여러 국내외 상황으로 인한 급격한 물가상승으로 특히 경제적으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가정에 이번 긴급생활지원금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2/06/28 [15:5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