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규민 의원, 중앙부처 공무원 주택임대사업 현황 자료 요구
자료분석 후 고위공직자의 주택임대사업자 겸직 허가 금지 입법을 검토
안성신문
▲  이규민 국회의원  ©안성신문
 
이규민 국회의원은 4일 국토교통부와 인사혁신처에 주택임대사업자 명단 및 중앙부처 공무원 주택임대사업자 겸직 허가 현황 자료를 각각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 의원은 이번 자료요구에 대해서 “부동산 정책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고위공직자가 주택임대사업자 겸직을 통해 주거용 이외 부동산을 소유하여 불로소득을 얻는 것은 국민 정서상 부적절해 보인다”며 “공무집행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주택임대사업자 겸직이 지양되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이 의원은 “중앙부처 공무원 주택임대사업자 겸직 허가 현황 자료가 제출받는 대로 바로 분석하고, 여론 수렴 등을 통해 고위공직자의 주택임대사업자 겸직 허가 금지 입법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재명 경기도지사는 SNS를 통해 부동산 가격에 영향을 미치는 고위공직자의 주택임대사업이 적절한지에 대해 의문을 표한 바 있다.

이택희 기자 taiki2@nate.com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1/01/04 [17:13]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