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 안성시장 예비후보 6명, 공정경선 약속
아름다운 경쟁과 깨끗한 승복으로 반드시 승리할 것
안성신문
▲자유한국당 6인의 안성시장 재선거 예비후보들과 김학용 국회의원이 공정경선을 약속하며, 승리의 V포즈를 취하고 있다.  © 안성신문

 

오는 4·15 안성시장 재선거에 나선 자유한국당 예비후보들이 공정경선을 약속했다.

지난 10일 안성시장 재선거 자유한국당 권혁진·김병준·김의범·박석규·이영찬·천동현 6인의 예비후보는 자유한국당 안성시당원협의회 사무소에서 열린 ‘공정경선 서약식’에 참여해 아름다운 경쟁을 다짐했다.

이날 서약식은 자유한국내 경선이 자칫 과열될 경우 재선거에 악영향이 있다는 점을 공감하고, 후보자 비방이나 향응 제공 등의 행위를 일절 하지 않을 것을 다짐하면서 컷오프 및 경선 결과에 승복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예비후보자들은 당내 경선을 통해 후보가 확정되면 지체 없이 공동선거대책본부장으로 취임하기로 결정했다.

후보자들이 서명한 서약서는 경기도당 공천관리위원회에 전달될 예정이다.

김학용 국회의원은 인사말에서 “자유한국당과 보수가 싸우지 않고 무너져 가는 이 나라를 바로 세워달라는 게 국민의 지엄한 명령”이라고 강조하고, “안성도 마찬가지다. 누가 되더라도 손색없는 예비후보 6분께서 아름다운 경선과 깨끗한 승복으로 단합된 역량을 발휘하겠다고 밝힌 만큼 4.15총선에서 자유한국당을 꼭 지지해달라”고 당부했다.

6인의 예비후보 역시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본선 승리를 위한 화합이라는 대의를 잊지 않겠다. 깨끗하고 공정한 경선으로 멋진 승부를 펼치겠다”, “시민 혈세로 치러지는 안성시장 재선거에 다시 후보를 내겠다는 민주당의 행태는 적폐(積弊)에 다름 아니다” 등 자유한국당내 화합을 강조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2/10 [19:57]  최종편집: ⓒ 안성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