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군 예비후보, 안성북부지역 발전 비전 선언
안성시 파랑새 성원단 안성시 북부권 발전계획 전달
안성신문
▲안성시장 재선거 윤종군 예비후보자는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5일 안성 북부지역 발전에 대한 청사진을 밝혔다.    © 안성신문

 

안성시장 재선거 윤종군 예비후보자는 ‘100년 전의 영광! 원곡·양성·고삼의 부활, 양성현을 꿈꾼다!’라는 주제로 지난 5일 안성 북부지역 발전 청사진을 밝혔다.

이 자리에서 윤 예비후보는 “안성 북부지역의 발전자원은 수려한 자연과 역사, 문화, 3.1운동 정신 그리고 이곳에 살고 계신 주민들의 자긍심”이라면서, “역사와 문화, 체험, 관광, 휴양을 통합적으로 접근하는 ‘안성 역사문화관광 북부권 벨트’를 완성하겠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비전 선언은 안성시 파랑새 성원단이 원곡·양성면을 중심으로 한 ‘안성시 북부권 역사+문화+관광+휴양 광역개발 계획’ 정책을 윤종군 예비후보에게 제안하며 마련됐다.

안성시 파랑새 성원단 유환식 대표는 모두 발언을 통해 “양성면장으로 재직시 충절의 고장인 원곡·양성의 발전을 꾀하는 계획을 세웠으나 실천하지 못한 아쉬움이 많았다”라며 “윤종군 예비후보는 현직 대학교수이고, 타 후보들보다 문화예술·관광을 통한 안성발전을 실현할 전문성과 열정을 가졌으며, 청와대 등 인맥을 통한 중앙부처로부터 필요 재원을 확보할 수 있다고 확신한다”라고 제안 동기를 밝혔다.

제안 설명에 나선 김진국 간사는 ▶역사유적지 코스 ▶종교(성지) 순례 코스 ▶생활 스포츠 코스 ▶문화체험 코스 ▶휴양관광 코스 등 5개 코스별 세부 계획안은 소개했다.

이에 윤종군 예비후보는 “제가 이번 선거를 통해 시민들에게 제시하고자 하는 안성발전 비전은 사람이 늘고, 돈이 돌고, 자원이 살아나는 안성이다”라면서 “오늘 제안은 지역의 자원을 통합적으로 연결하는 훌륭한 내용이다”라면서 감사를 표시했다.

안성신문 취재단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20/02/06 [19:26]  최종편집: ⓒ 안성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