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시 전국 투표율 75.1%, ‘안성시 69.6%’
상승폭 둔화, 막판 1시간 80%대 투표율 결정
유병욱 기자

 

19대 대선 투표율(우편·사전투표 포함, 이하 동일)이 오후 7시 기준(이하 동일) 75.1%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8대 대선 최종 투표율 75.8%보다 0.7%로 적은 수치이다.

 

선관위는 현재까지 31902410명이 투표한 것으로 발표했다. 이 중 선거일 투표자 수는 2512430명이다. 경기도는 7681231명이 투표해 투표율 74.8%를 기록했다.

 

안성시는 103168명이 투표, 투표율 69.6%를 기록하고 있다. 선거일 당일 투표한 안성지역 유권자는 67952명이다.

 

보궐로 치러지는 19대 대선 투표는 18대 대선보다 2시간 연장된 오후 8시까지 진행된다. 투표율 80%대 진입은 연장 시간 동안 얼마나 많은 막판 투표가 몰리는지 여부에 달렸다. 당초 선관위는 80%대의 높은 투표율을 예상한 바 있다.

 

유병욱 기자 asmake@daum.net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공감
기사입력: 2017/05/09 [19:19]  최종편집: ⓒ 안성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